농구, 언더/오버(언오바) 배팅

농구 언더/오버(언오바), 분석이 가능할까?

 농구 에서 언더/오버(언오바), 많은 배터들이 50%의 확률이며, 분석이 불가능하다고 이야기한다. 정말로 분석이 불가하며, 촉? 감으로 배팅을 해야한다는 것일까? 물론 가능하다. 그러니 이렇게 필자가 글을 쓸 수 있는 것이 아니겠는가. 필자의 입장에서는 승/패 분석보다는 훨씬 쉽게 접근 가능하며, 평균 약 2배에 이르는 배당을 보여주기에 수입률 측면에서도 낫다고 판단된다. 참고해야할만한 요소를 간단히 이야기하자면, 야투율, 각 팀의 전술, 최근 경기에서의 득점력 등이 포함된다.
농구분석

 농구 언더/오버 분석

 가장 중요한 요소는 그날 그 팀이 가지고 나온 전략 및 전술이다. 이 부분에 대해 판단이 어려울 경우 직전 경기를 포함한 최근 경기에서 보여준 전략을 따라간다. 이 말은 즉 최근 공격적 성향의 농구를 보여주고 있다면, 이번 경기 또한 공격적 전술을 가지고 나올 가능성이 다분하다. 여기서 말한 공격적 전술의 농구는 빠른 페이스의 경기진행을 바탕으로 최근 전략이 공격적 농구라면 다음 경기역시 공격적 농구를 할 확률이 높습니다. 공격적 농구라 하면, 빠른 페이스의 공격을 시도하고 샷클락을 남겨두지 않는 방식의 다득점 경기, ‘치고 박는 경기’라고 생각하면 보다 이해하기 쉬울 것이다. 그렇다면 반대로 지공 농구를 하는 팀의 경기는 언더가 나올 확율이 크다는 판단을 할 수 있다.
여기서 다가 아니다. 경기의 전술만을 가지고 단정지어 판단한다는 것은 한계가 있다. 왜냐하면 모든 배팅사는 이 전술을 참고하여 각 경기의 언더/오버 기준점을 설정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두번째로 참고해야 할 부분은 무엇일까? 바로 최근 승률이다. 최근 5경기의 성적을 보았을 때 공격적인 성향의 팀의 승률이 좋지않다면, 전술에 변화를 줄 수 있다는 점을 참고해야한다. 그에대한 예시를 찾아보자면 이번시즌 NBA 휴스턴을 들 수 있다. 지난 시즌까지만해도 휴스턴의 경기는 평균 240점 가량을 보여주며 매우 높았다. 그러나 시즌 초반 계속되는 성적 부진으로 210점까지 떨어지는 변화가 있었다. 물론 떨어지는 기준점에 대해서도 언더를 기록하는 경기가 많았다.
마지막으로 분석 및 참고해야 할 부분은 팀의 공격 점유율최근 야투율이다. 공격 점유율이라는 말은 농구보다는 배구에서 많이 들어본 단어일 것이다. NBA 농구를 보면 뉴올리언스의 앤써니 데이비스, 휴스턴의 제임스 하든 등을 예시로 들 수 있다. 이 팀들의 공통점을 찾아보자. 그렇다 특정 선수의 의존도가 확연하게 높은 팀들이다. 그렇다는것은 그 한 선수의 개인 컨디션에 따라서도 팀 전체의 득점량이 오르락 내리락 한다고 볼 수 있다.

농구언오버

지금까지 이야기 한 농구 언더/오버(언오바) 배팅 분석법에 대해 간단히 정리하면 이러하다.

하나, 최근 승률이 좋은 팀은 그 전 경기의 전술을 다시 가지고 나올 가능성이 높다. 덧붙여 최근경기에서 팀의 전술 및 전략을 참고하여 판단하라.
둘, 특정 선수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팀은 그 선수의 최근 컨디션, 기록을 보고 판단하라
언옵배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