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리뷰 / 2차전 분석]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리뷰 / 2차전 분석]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는 많은 이변의 이변, 변수가 일어났다. 이번 글에서는 간단한 1차전 리뷰 를 해보도록하겠다.

8강 첫경기였던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vs 리버풀” 경기와 도르트문트 vs 파리생제르망” 경기만 보아도 그러하다. 아틀레티코는 전반 5분 가량 경기가 진행되었을 때 코너킥 상황에서 리버풀 선수들 사이로 빠진 공을 득점으로 연결하며 앞서나갔다. 그리고 이는 경기 첫골이자 마지막 골이 되었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잘하는 축구를 보여준 것이다. 워낙 실점이 적은 팀이긴하지만, 현재 매우 강한 모습을 보여주고있으며 이전 시즌 디펜딩 챔피언이던 리버풀을 상대로 80분 가량 골대를 잠궜다는것이 이변인 경기다.

아틀레티코리버풀

두번째 경기, 두번째 이변을 만든 팀은 도르트문트다. 이 경기는 시작 전부터 현 세계 최고의 재능인 음바페와 홀란드의 대결로 주목받았다. 네이마르 등 전세계의 탑플레이어가 즐비한 파리생제르망이지만 뚜껑을 열어보니 도르트문트가 진가를 보여준 경기였다. 첫골은 홀란드가 기록하였고, 이에 음밥페도 동점골로 화답했다. 그러나 몇분 지나지 않아 홀란드는 이 경기의 승자가 자신이란듯 쇠기골을 기록한다.
이 경기를 한문장으로 이야기하자면 홀란드와 도르트문트의 또다른 재능인 산초가 네이마르, 음밥페, 파리생제르망을 지운 경기였다.

홀란드음바페

그나마 조금 예상이 가던 경기는 토트넘과 잘츠부르크의 경기였다. 팀의 간판 공격수인 손흥민과 케인이 줄줄이 부상을 당해 말한만한 공격수 조차도 없이 가용 전술적 한계가 들어난 경기였기 때문이다. 반면 라이프치히는 현 시점 분데스리가에서 유일하게 레반도프스키에게 견줄 수 있다고 보여지는 베르너가 그 역할을 잘 해주었다.

손흥민부상

네번째 경기는 아탈란타 발렌시아다. 이 경기는 4대1로 아탈란타의 압승, 이유는 생각보다 간단했다. 수비진의 줄부상으로인한 팀의 전력 악화다.

다음 글에서 2차전에 대한 간단한 분석에 대해서 이야기해보는 것으로하고 이번글에서는 반전이 있었던 경기들에 대해서만 이야기해보자.

다음 경기는 리옹과 유벤투스의 경기다. 이 경기는 누가봐도 쉽게 유벤투스가 승리할 것으로 보였다. 그러나 휘슬이 울린 후 웃는 팀은 리옹이였다. 31분 뤼카 투사르가 기록한 골을 끝까지 지켜낸 리옹이다. 호날두와 디발라, 수비의 핵심인 보누치는 무엇인가 부족한 부분을 보여주었으며, 나쁘지 않은 경기력이긴 했지만 어떠한 영향력도 미치지 않는 경기를 하였다.

호날두

 

마지막으로 언급할 경기는 레알마드리드와 맨시티의 경기다. 16강 경기 중 가장 빅매치로 꼽히던 경기였다. 실제 이 경기는 경기가 끝나기 전까지도 어떠한 팀이 이길지 확신할 수 없는 경기였으며, 어떠한 팀이 이겨도 납득이 가는 경기였다. 그러나 여기서 반전이라고 할 수 있는 부분은 토너먼트의 강자 레알마드리드가 홈에서 패배했다는 점이다. 두번째로 2차전에도 영향을 줄 수 있는 라모스의 퇴장이다. 생각보다 맨시티는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였고, 레알마드리드 또한 전형적인 윙플레이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라모스결장

반전의 반전이 많았던 16강 1차전인 만큼 2차전에서 치열한 경기가 예상되며 또다른 반전이 기대될 것이다.

1차전보다 더 흥미진진해질 2차전 배팅을 위해 믿고 쓸 수 있는 안전한 맥스88 (max88) 이라는 사이트를 추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