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투수가 받을 수 있는 가장 큰 영예, 사이영상

MLB 투수가 받을 수 있는 가장 큰 영예, 사이영상

사이영상최근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류현진 의 기세가 하늘 높은지 모르고 치솟고있다. 전 세계가 말로만 듣던 투수가 받을 수 있는 최고의 상인 사이영상 을 한국에서 온 괴물투수 류현진 이 받게될 것이라고 예상하고있기 때문이다. 오늘은 이 사이영상 에 대해 한번 알아보자.

사이영상 의 유래는 이러하다. 메이저리그 (이하 MLB) 의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투수인 사이 영 을 오랫동안 기리기 위해 1956년 커미셔너 포드 프릭에 의해 만들어졌다. 원래 사이 영 상은 전체 리그에서 한 명에게만 수여되었으나, 1967년 프릭이 은퇴한 뒤 각 리그마다 한 명씩 주는 것으로 바뀌었다. 수상 자격을 판단하는 투표단은 미국 야구 기자 협회의 기자들로 구성된다. 이들은 야구 팀이 있는 도시마다 두 명씩 배정되어 아메리칸 리그는 총 30명, 내셔널 리그는 총 30명의 투표단을 구성한다.
평가 점수는 다음과 같이 계산된다.

총점 = 5F + 3S + T

여기서 F는 1위표이며 S는 2위표, T는 3위표이다. 각 리그에서 이 총점을 가장 높게 받은 투수가 사이 영 상을 받는 것이다. 만약 동점자가 나올 경우 해당 인원에게 모두 수여된다.

위 공식은 1970년 시즌에 정립되었다. 이 공식이 생기기 전에는 기자들은 오직 최고의 선수 한 명만을 골라서 다수결로 결정하는 방식을 취했었다.

 

그렇다면 사이 영 은 어떠한 투수 일까?

사이 영 은 미국 국적으로 오하이오 주에서 1867년 태어났다. 1890년 클리블랜드 스파이더스 에서 프로 생활을 처음으로 시작한 그는 1911년까지 약 21년 동안 511승 316패 라는 어마어마한 기록을 세우게된다. 승/패 를 제외하고도 7356이닝을 소화하였고 그 중 749회 완투하게된다. 그 어렵다는 시즌 15승은 18회나하며 20승 또한 15회나 이뤄내게 된다. 투수는 타자에비해 기본적으로 수명이 짧은데, 15년 동안 300이닝 이상을 소화했다는 것을 본다면 정말로 괴물 이라고 느껴진다. 무려 44세까지 던졌기 때문이다.

사이영

사이영상 , 과연 류현진 가능할까?

류현진

MLB 시즌이 끝나기까지 약 1달에서 1달 보름정도 남은 이 시점 최근 특정 매체는 류현진 을 사이영상 1순위로 지목했다.
실제 내셔녈리그에서 사이영상 레이스는 류현진 의 독주체제로 굳어지는 분위기다. 조금 아쉽다면 최근 경기에서 5.2이닝동안 6피안타 4실점 4자책 2피홈런 을 기록했다는 것이다. 그래도 지금까지 정말 놀라운 모습을 보여주었던 류현진 이라 남은 경기에서 모두 7이닝 2실점을 기록하여도 1점대의 ERA를 지킬 수 있다는 점은 정말로 경이로울 지경이다. 사이영상 후보 2위인 맥스 슈어저 와 3위 엔 제이콥 디그롬이 뒤를 따라오고있지만 최근 2년간 37경기에서 평균자책 1.64를 기록하고있는 류현진을 이기기에는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사이영상을 넘어 MVP 에서도 7순위를 기록하고있는 류현진. 축구에서 이강인이 골든볼을 받은 것에 이어 이 작은 나라인 대한민국에서 사이영상이라.. 정말로 결과가 기대된다.
만약 류현진이 사이영상을 받는다면 아시아 최초 수상으로 많은 영예를 거머쥘 것으로 보인다.

 

 

스포츠북 / 라이브카지노 / 슬롯 / 가상스포츠 등 해외사이트 맥스88 , MAX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