챔스 16강 으로 [챔스분석, 챔스배팅 노하우 등]-2편

챔스 16강 으로 [챔스분석, 챔스배팅 노하우 등]-2편

이전 글에서 챔스 16강 에 치뤄질 경기들 중 가장 빠른 일정의 3경기에 대해 간단하게 리뷰 해 보았다. 오늘 또한 남은 경기들 중 일부에 대해 간단한 팀의 전술, 흐름, 분석 등에대해 이야기해보자.

챔스 16강

이전 포스팅한 글에 이어 간단하게 남은 팀들의 팀별 리뷰를 해보도록하자

네번째 경기는 아탈란타 VS 발렌시아 경기다.

챔스 토너먼트

이 경기가 기대되는 이유는 간단할 것이다. 발렌시아. 이강인이 소속된 팀이기 때문이다. 발렌시아는 H조에 속하여 1위는 첼시 라는 편견을 깨고 조별 1위로 토너먼트에 올랐다. 상대적으로 조별리그에 속한 팀들이 약하기는 하였지만 그렇고 막 약하다고는 할 수 없었다. 아쉬운점은 득점력과 실점인것 같다. 어느하나 조화가 이뤄지지 않으며, 다른 1위팀들에 비해 현저히 약한거는 사실이다. 상대팀인 아틀란타도 조금 의외인 팀중 하나다. 사실 필자의 생각에는 C조의 구성이 너무 약해 맨시티를 제외하곤 어떠한 팀이 올라가도 이상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이경기는 어떠한 팀이 이겨도 이상하지 않다. 그냥 이강인의 선발, 승리를 응원하며 보는게 건강에 좋을 것 같다.

다섯번째 경기는 첼시 VS 바이에른 뮌헨 경기다.

챔스 이강인

이경기는 한마디로 이야기하자면 반전이 있을 수도 있고 그냥 뭐 예상대로 흘러갈 수도 있는 경기일 것 같다. 축구는 레바뮌이다. 그 뮌헨이다. 리그초반 말도안되는 흐름을 보여줬던 뮌헨, 레반도프스키였지만 지금은 리그 3위, 덜 치른 한경기에서 승리를 하여도 리그 2위, 이전같지 않다. 그전의 넘사벽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지는 못하다는 말이다. 반면 첼시는 푸른심장 램파드가 감독직을 맡았고, 이적시장또한 제재로 영입을 할 수 없어 유망주를 올려 팀을 리빌딩하였지만, 이게 맞아떨어졌다. 감독으로써 나쁘지않은 시작, 팀으로써도 나쁘지 않은 성적을 거두고있는 첼시다. 흐름을 보았을때는 첼시의 승리가 더욱 가깝겠지만, 빠른 윙을 보유한 공격적인 축구를 보여줄 수 있는 뮌헨의 전술을 첼시가 막을 수 있을 것 같지는 않다. 또한 세트피스에서 전체적으로 신장이 작은 첼시가 곤욕을 치룰 것으로 판단된다.

여섯번째 경기는 나폴리 VS 바르셀로나 경기다.

바르셀로나 감독

이 경기는 다른 의미에서 정말로 기대되는 경기다. 여러 반전의 요소가 있기 때문이다. 첫번째는 바르셀로나의 공격수 수아레즈의 시즌 아웃이다. 부상으로 인해 수술대에 올랐으며 사실상 이번시즌은 아웃되었다.
두번째로는 나폴리와 바르셀로나의 감독교체다. 나폴리의 경우 명장인 안첼로티가 리그 11위에 머무르게하며 경질당했다. 필자의 생각에는 챔스 등에서는 좋은 모습과 경기력을 보여주었던것으로 기억되어 조금의 시간이 더 필요했던것 같다. 뭐 어찌하여 지금 감독은 AC 밀란의 레전드 중 하나인 가투소 감독이다. 바르셀로나 또한 돌베르데라고 불리는 무색무취 전술의 발베르데가 경질되었다. 세계최강의 스쿼드라고하였으나 그의 전술에서는 어떠한 재미또한 보지 못했다. 이젠 키케 세티엔 감독이다. 이감독은 무슨 듣보잡이야 할 수 도 있을 것이다. 간단하게 설명하자면 레알 베티스에서 감독생활을 하였고, 주도권 위주의 경기력, 중원을 장악하기 위한 경기를 하는 스페인 출신의 감독이다. 이번 감독 선임은 딱 이 두개의 성향만을 보고 감독자리에 앉힌것 같다. 수아레즈 시즌아웃 후 추가 영입을 하지않으며, 2군에서 선수를 올리겠다고 선언한 바르셀로나. 그래도 당연히 스쿼드로 하면 바르셀로나의 압승이지만, 바르셀로나의 기본전술 4-3-3에서 3톱을 누구로, 어떠한 자리에 어떠한 선수가 들어갈지가 기대된다.

오늘 3경기는 반전에 반전을 거듭할 수 있는 경기들로 구성해보았다. 당연 걸어두고 본다면 재미는 두배가 될 것이다. 만약 안전공원, 사설사이트가 아닌 해외사이트, 타사설과는 다르게 높은배당에, 믿고 쓸 수 있는 안전한 맥스88 (max88) 이라는 사이트를 추천한다.